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주강야독 본문

마음의 여정

주강야독

larinari 2018.06.10 00:30



감정, 특히 부정적인 감정은 보물입니다.

직면하고, 이름 붙이고, 충분히 느끼면 떠나보낼 수 있습니다.

그럴 때 우리는 자유로워지고, 치유 되고, 성장합니다.

자신의 진짜 감정을 느끼고 건전하게 표현할 수 있다면, 가장 건강한 사람입니다.

감정은 영혼의 외침입니다.


라고 말하고, 독려하여 사람들의 감정을 끌어내곤 한다.

낮에는 이렇게 강의를 하고, 이런 취지의 별별 상담을 한다.


어느 밤에는 공허감, 슬픔, 두려움, 수치심, 죄책감, 외로움이 패키지로 몰려온다.

직면하고, 이름 붙이고, 충분히 느끼라고 나를 토닥여보지만, 

정답을 익히 알고 있는 이 삐딱한 자아가 순순히 말 들을 리 없다.


이런 밤에 읽을 책이 있으니 얼마나 다행인가.

글을 읽을 수 있다니 이 얼마나 큰 행운인가.

게다가 몇 줄 끄적일 수 있으니.


어제의 낮은 지워지고, 내일의 낮은 오지 않았으면.






'마음의 여정'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살아있다는 것  (0) 2018.07.06
나리는 나리가 되어라  (0) 2018.07.01
주강야독  (0) 2018.06.10
읽는 것이 일이 된다  (0) 2018.05.06
교회 집 딸  (0) 2018.02.06
어쩌다 오십  (4) 2017.12.31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