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금단현상 본문

JP&SS 영혼의 친구

금단현상

larinari 2011.11.06 23:32

 
현승 : 아빠, 컴퓨터에 DVD가 안나와. 어제 라푼첼을 못봤어. 아, 라푼첼 보고 싶다.

아빠 : 안돼! 라뿐 책은 안 돼. 좋은 책을 봐.

현승 : 엄마, 나 김치찌개 먹을래. 햄 들어있어? 햄 들어있냐구? 엄마~아.
...
엄마 : 들어있다구~우.

아빠 : 이따구루 할래? 진짜!

현승 : 아빠 나 메론 나중에 줘. 아직 이거 다 안 먹었다구. 메론 이따가 주라니까.

아빠 : 메롱

* 오늘 아침 식탁에서 아빠가 한 세 마디 말. 사역 금단현상 심각하고 있음.

'JP&SS 영혼의 친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모라는 이름  (9) 2011.11.17
돼지 몰러 나간다  (0) 2011.11.09
금단현상  (0) 2011.11.06
작별인사  (0) 2011.10.17
오공 김종필 귀 파다  (0) 2011.09.22
부모, 폭탄선언을 하다_2011 휴가스토리2  (8) 2011.09.21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