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가족 악보 본문

내 집 그리스도의 마음

가족 악보

larinari 2017. 8. 19. 21:52



식사를 마치고 커피 내리는 사이.

그 짧은 시간, 김씨 셋은 각자 취향 놀이에 빠져든다.


아빠 김씨는 새로 온 책에 빠져 의지인지 테이블인지 구분도 못하고 앉아 있고,

딸 김씨는 워너원인지 아이돌인지 돌아이인지에 빠져 스마트폰에서 헤어나올 줄 모른다.

아들 김씨는 수련회 휴유증으로 기타 들고 교회 노래 아무거나 치기, 딩가딩가 딩가딩가.


혼자 찬양 집회 하던 변성기 아들 김씨는, 

잠시 고래고래 꽥꽥 개굴개굴 하다 제가 듣기에도 거북했는지 노래를 멈추고 잠시 생각에 빠진다.

음정 유연성이 녹록치 않은 제 목소리에 맞춰 즉석으로 노래의 키(key)를 낯춘다.

다시 딩가딩가딩가딩가 꽥꽥꽥....... 뚝!

덜컥 낮춰 놓은 key로 코드진행이 막혀 노래는 다시 멈춰서다.


스마트폰에 빠진 누나가 미동도 하지 않고 

"씨샾마이너!" 던져준다.

와, 이것은 음성지원 악보다.


씨샾마이너 잡고 다시 딩딩가가가딩가딩딩가딩........

노래는 계속 가는데 뭔가 재미가 없다.


테이블 위에 올라 앉은 아빠가 책에 꽂은 눈동자 하나 흐트러뜨리지 않은 채, 

"스윙이지, 스윙으로 쳐!"

와아, 살아 있는 기타 교본이다.


너는 하나님의 사람, 아름다운 하나님의 열매....... 딩가딩가 딩가딩가


'주를 향한 나의 사랑 멈출 수 없네, 멈출 수 없네........'

변성기 꽥꽥이 노래는 이제 멈추지 않는다. 앗싸앗싸 뽕짝뽕짝.


"어머, 이건 찍어야 해!"

드립포트 던져놓고 카메라 들고 설치느라 커피는 과추출 되었지만.

이것은 득템. 가족 악보, 득템.




'내 집 그리스도의 마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와 나의 메시지  (0) 2017.09.27
화분 가을  (2) 2017.09.08
가족 악보  (2) 2017.08.19
책과 거실과 가족  (4) 2017.06.26
내 집 그리스도의 마음  (4) 2017.03.06
2017 Family Day  (2) 2017.01.08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