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계절 본문

어린 시인, 꼬마 철학자

계절

larinari 2016.02.03 07:22




계 절


                                                             김 현 승(茶兄 아님)



계절은 시간따라

흘러간다.


계절과 시간은

비슷하다.


하지만 계절은

돌아오지만 시간은

돌아오지 않는다.




어린 시인이여, 돌아온 그 계절은 지난 번의 그 계절일까?












'어린 시인, 꼬마 철학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변화  (2) 2016.11.12
소중한 것  (0) 2016.02.04
계절  (0) 2016.02.03
빈둥거리며 허무하지 않은 나날  (0) 2016.01.29
일기 공개하기  (2) 2016.01.05
비 맞은 날  (2) 2015.10.12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