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못난이 삼남매 본문

그리고 또 일상

못난이 삼남매

larinari 2011.08.04 21:33
오랜만에 보는 못난이 삼남매 입니다.
먼저 이제 막 사춘기 접어드시며 외모 가꾸기에 부쩍 관심이 많으신 10대 못난이 입니다.
내면으론 짐캐리이나 사춘기라는 벽을 뛰어넘지 못하고 살짝만 못난이 본성 보여주었습니다.






다음은 타고난 본성으로선 할 수 없는 많은 표정들을 모여주고 계신 40대 남성 못난이십니다.
'내 안에 이렇게 많은 표정들이 있구나' 를 깨달아 가시며 결혼이 축복임을 날이 갈수록 더 실감하시는 분입니다.






마지막으로 표정, 특별히 망가지는 표정의 전문가로 40년이 넘는 세월을 살아오신 '굴욕 신실' 입니다.






외에도 참가자가 한 분도 계셨으나 본인은 물론이고 가족들이 이런 짓 하는 것 조차 용납할 수 없는 양반 출신의 9세 어르신께선 기권하셨음을 알려드립니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그리고 또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 제목 난장토크  (0) 2011.10.09
남편 김대중씨  (0) 2011.09.26
못난이 삼남매  (11) 2011.08.04
홈그라운드에서 혼자 뒷담화  (10) 2011.07.26
나는 왜 목회를 그만두는가?(동생 정운형의 글)  (12) 2011.07.14
여기도 천국, 거기도 천국  (18) 2011.06.27
1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