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볶음우동 갈켜 드릴께요.


이것이...

정석은 아니라는 거 미리 알아두시고요...


제가 그냥 먹어보고 대충 만든 것이라고 말씀 드렸지요?ㅎㅎㅎ


꼭 필요한 재료 ; 우동면, 굴소스, 간장, 가쓰오부시,

야채류 : 숙주, 양파, 버섯류 아무거나, 청경채나 피망, 양배추, 중국부추...

            (야채는 집에 있는 대로 여기서 선택하시면 될 것 같아요. 숙주는 꼭 넣어주세요)

해물류 : 오징어 가급적 링으로 썰어서, 홍합살, 껍질이 있는 조개류, 새우도 있으면 좋구요.

           (해물은 없으면 아예 안 넣으셔도 되지 않을까 싶어요.

            해물 안 넣으면 그냥 '볶음우동' 해물 넣으면 '해물 볶음 우동' ㅎㅎㅎ)


재료를 다 씻어서 썰어 놓구요(써는 방법을 대부분 길쭉하게)

팬에 기름과 마늘을 함께 볶아요.

거기다 껍질 있는 조개 먼저 넣고 볶았어요.(안 익을까봐 젤 먼저 익혔어요)

그리고는 나머지 야채를 다 넣고, 바로 해물도 넣고 빠른 시간 안에 확 볶아 버려요.

그 사이 우동은 끓는 물에 한 번 집어 넣었다 찬물에 씻어 놓으시구요...

마지막으로 우동도 넣고 같이 섞어 볶으면서 굴소스, 간장으로 간을 하세요.


그러면 끝이예요.

접시에 담은 다음에 내가기 직전에 가스오부시를 위에 올리세요.


매운 맛이 나면 개운하거든요.

매운 맛은 마른 청량고추 있잖아요. 그걸 구할 수 있으면 그걸 넣으면 깔끔해질 것 같은데...

저는 없어서 그냥 시퍼런 청량고추 넣었거든요.

언제 재래시장 가면 마른 청량고추좀 사 볼라구요.


여기까지!


질문요?ㅎㅎ

'음식, 마음의 환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리신이 내렸나봐  (1) 2007.06.30
마늘 삼겹살 말이  (0) 2007.06.30
볶음우동 레시피  (0) 2007.06.30
퓨전 목장식사  (0) 2007.06.30
먹어보고 만드는 볶음우동  (0) 2007.06.30
반찬 멕이기  (0) 2007.06.3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