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2월 22일에 포스팅 되었던 것입니다.
현승이가 여섯 살이던 때 기가막힌 노래를 하나 만들었었죠.

오늘은 정태춘의 '북한강에서'라는 노래의 이 가사가 자꾸 입에서 맴돕니다. 

'아주 우울한 나날들이 우리 곁에 오래 머물 때 우리 이제 새벽 강을 보러 떠나요.
아주 우울한 나날들이 우리 곁에 오래 머물 때,
새벽 강을 보러 떠날 수 없다면 현승이의 노래를 따라 불러 볼 일입니다.

파마머리 현승이도 귀엽고, 오늘 정서와 가사도 착착 붙기에
당시 올렸던 글과 댓글을 살려서 다시 한 번 대문에 걸어봅니다.

**********************************


현승이 작사 작곡의 아주 짧은 노래가 하나 있습니다.
가사는 '사는 게 씨리리라라요' 입니다. 무한반복이 컨셉입니다.
뜻은 딱히 없는 것 같습니다만.

밥벌이의 고단함이 온 몸을 파고드는 날에 현승이의 노래가 의미심장하게 들리네요.
사는 게 진짜루 씨리리라라요예요.

 

 

 

 

 

 

'기쁨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하면 지는 거다  (4) 2014.08.06
더우니까 우크렐렐렐레  (4) 2014.08.02
사는 게  (16) 2014.07.31
현승이 기쁨, 할머니 기쁨  (4) 2014.07.27
아빠 생각  (7) 2014.06.18
일등 신랑감 되어간다  (5) 2014.06.02
  1. 은행나무 2008.02.22 21:17

    머리 예쁘게 잘랐네.

    가난한 삶을 자의반 타의반으로 선택하고,
    많은 것을 포기하거나 내려놓아도,
    자주자주 사는게 '씨리리라라'하지.

    현승인 엄마빠만 있으면 102%로 행복할 나이고.^^

    • larinari 2008.02.23 12:14

      괜히 채윤이 아빠만 당하는거지, 뭐.
      지난 몇 년 동안 모든 게 다 '노무현 탓'이라고 하는 것처첨 무조건 다 '당신이 사역을 하는 탓' 이라고 하면 기가 막혀 하지.ㅎㅎㅎ

  2. forest 2008.02.22 23:03

    사는게 씨리얼도 아니고 그게 뭔 뜻이람...ㅋㅋㅋ
    근데 그게 몇번 들으니 자꾸만 입에 침이 고이게 하네요.
    씨리리라라요~~~ㅋㅋ 꿀꺽~ㅋㅋ

    • larinari 2008.02.23 12:15

      씨리리라라요...이거 침이 상당히 고이는데요.
      이게 이게 구강구조가 만들어낸 가사인가봐요.^^

  3. h s 2008.02.23 08:35

    사는게 씨리라라요?
    현승이가 표현을 못해서 그렇지 나름대로는 무슨 뜻이 있을라나? ^^

    그 노래가 엄마에게 벌루 안 들리구.....
    그냥 그 노래가 엄마에게 즐거움으로 들려져 왔으면 좋겠어요. ^^

    • larinari 2008.02.23 12:16

      늘 즐거움으로 들리는데요...
      어제 가지 말아야 할 곳에 면접을 보러 갔거든요.
      나오면서 저도 모르게 입에서 '사는 게 씨리라라요' 하는 노래가 새어 나오드라구요.^^;

  4. hayne 2008.02.23 18:01

    어제 해인이가 이걸 보고 막 웃더라고.
    오늘 아빠랑 잠시 토닥토닥하다가 아빠가 "파르르!" 하고 나가니깐 날 보면서
    "정말 사는게 씨리라라요야" 하는거 있지. 아주 맘에 와닿았나봐 ㅎㅎ

  5. BlogIcon 털보 2008.02.23 19:54

    이거 중독성 있네요.
    자꾸만 읊게 돼요.

    • BlogIcon larinari 2008.02.25 21:56 신고

      그렇다니까요. 제가 지난 금요일 '아~C! 진짜 사는 거 구리구리 하네' 하는 생각을 하는 순간 '사는 게 씨리라라요' 입에서 나오더라구요. 자꾸 읊으시다간 해인양 처럼 자연스럽게 나오실 때가 있으실 거예요.ㅎㅎ

  6. 유나뽕!!★ 2008.03.03 13:54

    저 어떻게 해요 -0-;;
    자꾸 이노래 흥얼거려요ㅠ
    친구들이 당췌 무슨노래냐고 웃으면서 쓰러져요 ㅋ
    완전히 4차원소녀(?) 됐어요 ㅎㅎㅎㅎ

    • larinari 2008.03.03 19:23

      그냥 우리 다같이 부르자고~
      사는 게 씨리라라요~~~♬

  7. BlogIcon @amie 2014.08.01 10:25 신고

    저건 우리 엑스맨들의 암호인데 현승이도 우리 중 하나였다니 곧 만나보고 싶네요. 저도 오늘 너무 씨리라라해서 씨라까라오스꾸스에서 씨리씨리씨리리리리했어요. 흑...

    • BlogIcon larinari 2014.08.01 12:20 신고

      마법사 현승이가 어쩌다 우리 머글 부부에게서 태어났나, 생각하곤 했는데... 마법사랑 엑스맨이랑 사용하는 언어체계가 비슷한가?

  8. 아우 2014.08.04 14:28

    저 발음도 부정확한 유아가 '사는 거' 운운한다. ㅋㅋㅋ 내가 저 때 언니를 알았으면 애를 저런 노래를 부르게만든 부모들 소환조사 좀 했을거인디...

    • BlogIcon larinari 2014.08.04 20:32 신고

      지 입으로 하면서도 사는 게 사는 걸 말하는지는 알겄남? 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