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사랑을 깨닫다 본문

푸름이 이야기

사랑을 깨닫다

larinari 2014. 4. 7. 01:31

 

 

아빠의 오래된 농담. 또는 진담.

아빠는 엄마를 제일 사랑한다.
엄마가 일등이야.
너희는 이등이야.
엄마도 그래.
엄마도 아빠를 제일로 사랑한대.
엄마한테도 아빠가 일등이야.
(누가 그래? 여보. ㅋㅋㅋ)
너흰 이등이야.

불쑥, 청소년 채윤이가 던지다.

그런데, 사랑에 등수를 매길 수 있어?
사랑은 모두 사랑이지.

오~~~~~~ 김채윤.

10여 년 전에 이랬던 ↓  채윤이가.

 

http://larinari.tistory.com/705

 



 

 

 

 

 

 

'푸름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험 유용론  (2) 2014.07.20
영 아티스트 채윤  (6) 2014.06.09
사랑을 깨닫다  (2) 2014.04.07
리얼 광대  (2) 2014.04.06
같이 크는 엄마  (8) 2013.12.01
생일 채윤, 시험 채윤  (8) 2013.11.26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