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세 아들의 엄마 선영이, 개그 창조 본문

그리고 또 일상

세 아들의 엄마 선영이, 개그 창조

larinari 2009. 1. 9. 09:37
 지난 달 세 번째 아들을 낳아서 몸조리를 하고 있는 우리 올케 선영이.

세 아들을 키우면서 산후조리를 하는 저 상상이 안 가는 상황에서도 개그를 길어올린다.

(출처:이선영 미니홈피)


뿐이고 1탄

세현이가 응가를 해서 뒷처리를 하고 있는데..

난......

 수현이랑 우현이랑 변기가지고 서로 똥마렵다고 싸우는 소리 들었고~

우현이 급하다고 손으로 X구멍 막았을 뿐이고~

그 사이로 똥 삐져 나오고 있을 뿐이고~

세현이 똥 아직 다 안닦았고~



뿐이고 2탄

잠투정하는 세현이를 겨우 재우고 다림질을 하려고 다리미를 켰는데

난.....

 세현이 바로 깨서 우는 소리 들었고~

수현이 똥 다 쌌다고 엄마 부르고 있을 뿐이고~

다리미 점점 뜨거워지고 있을 뿐이고~

우현이 조용히 사고 치고 있고~

엄마 보고싶고~ 

 


산후조리를 돕기 위해 육아휴직 중인 아빠와 세 아들이 널부러져 주무시는 모습.
저 순간이 선영이에게는 짧고 달콤한 유일한 휴식시간이겠지.
저 아들들 자는 폼 하고는.....ㅋㅋㅋ

'그리고 또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 길 가는 사람들  (8) 2009.02.14
눈 오는 지도  (14) 2009.01.18
세 아들의 엄마 선영이, 개그 창조  (8) 2009.01.09
눈 오는 밤, 그들과 함께 있었네  (10) 2008.12.08
넘겨지는 일  (6) 2008.11.06
간만에 비빔툰  (21) 2008.10.09
8 Comments
  • 프로필사진 hayne 2009.01.09 13:14 와우~
    가운데 누운 아기 정말 귀엽다.
    아들셋 조르르... 이거 장난 아닌데, 엄마에게 개그의 피가 흐르니 그래도 다행이네.
    울작은 오빠네가 딱 요정도 터울의 3형젠데 보통 힘든게 아닌 듯.
    지금 세명이 다 대학생이니 경제사정도 말이 아니고 말이지..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9.01.10 12:20 실은 네 아들이예요.
    저기 가운데 커~다란 아들이 큰 아들이구요.ㅋㅋ
    모두 다 개그의 피가 흐르니.... 저 아들 다 크면 장난 아닐 것 같아요.
  • 프로필사진 유나뽕!!★ 2009.01.09 18:49 >>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
    애기들 너무너무 귀여워요!!!!!!!ㅋㅋㅋ
    넘 이쁘게 잔다 ㅋㅋㅋㅋㅋ

    뿐이고 1,2탄 너무 재밌음요!ㅋㅋㅋㅋㅋㅋ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9.01.10 12:22 넘 우끼게 자는 건 아니고?
    오늘 새벽 농구 응원 잘했어?^^
    시차적응 하면서 새벽기도 하느라 고생 많았다.
    올 해 그 뿐께까지 쑥쑥 자라기를...
  • 프로필사진 forest 2009.01.10 12:34 아이, 참 할 말이 없잖아요.
    저렇게 널부러져 자고 계신 네분의 아드님을 두신 분께 무슨 말을 할 수 있을까요..^^

    정말 할 말이 없어지는거 보니 물러가야겠네요. 뿅~~~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9.01.12 07:51 <작은 아씨들>에서 엄마가 딸들에게 사람이 꼭 갖추어야 할 덕목을 얘기해주면서 '유머'를 말하는데요...
    올케를 보면 유머가 삶에 주는 것이 단지 헛헛한 웃음이 아니라 자기의 삶을 한 걸음 물러서서 보게하는 하는 것 같아요. 제가 봐도 참 할 말이 없죠.^^
  • 프로필사진 털보 2009.01.12 21:55 난 웃다가 이빨이 다 쏟아질 뻔 했을 뿐이고... ㅋ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9.01.13 09:56 난....'이빨'이라는 말쌈에 리아스식 치아가 떠올라서 혼자 빵 터졌을 뿐이고.ㅋ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