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애들 냉커피 본문

기쁨이 이야기

애들 냉커피

larinari 2011. 7. 28. 02:19




시원한 마약커피 한 잔 타서 베란다에 앉았는데...

느리고 어눌한 그 놈 목소리.
"엄마, 어른하고 애들하고 어차피 사람인 건 다 똑같지?" 라며 시작하더니..
"어른들은 커피를 께속께속 마시면서 애들은 왜 안돼? 나도 지금 집중이 안돼서 정신 좀 차려야는데...."

대답할 말이 읎어서 한 모금 뺏겼네. ㅡ.,ㅡ

'기쁨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경학교로 가요  (0) 2011.08.07
천국에서 만나보자  (6) 2011.07.28
애들 냉커피  (0) 2011.07.28
무촌에 가까운 일촌끼리의 우정  (6) 2011.07.21
야한 남자  (0) 2011.07.21
현승 신학을 고민하다  (11) 2011.07.09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