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01/17
        
김종필 당신 눈썹 안그려도 이뻐, 사람들은 모를껄? (05.01.17 11:45) 댓글삭제
김복자 표 하나도 안나던데요??? 축복합니다.. 채윤이 송.. 정말 좋던데요!!! (05.01.17 17:32) 댓글삭제
김이수 ^^ 몽녀님 지휘하시는데 정말 긴장하신것 같았습니다. (05.01.17 19:48) 댓글삭제
김이수 세분이 솔로로 부르실때도 그렇고 참 은혜로왔어요 (05.01.17 19:49) 댓글삭제
정신실 눈치 채셨어요?^^;;; 안 떨리는 척 할려고 노력 많이 했는데

'그리고 또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샬롬을 앓다  (0) 2007.07.04
지 멋대로 핏자타임  (0) 2007.07.04
어찌나 긴장하고 흥분했는지...  (0) 2007.07.04
싸이 걸고 넘어지기  (0) 2007.07.04
진짜 유아교육 전문가  (0) 2007.07.04
몰입  (0) 2007.07.0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