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학년 5학년 두 망아지.
학교 다니느라 수고가 많았어요.
일종의 왕따와, 전학과, 진로 결정 등 많은 일이 있었던 한 학년을 잘 마쳤어요.
축하해요. 고마워요. 망아지 두 마리님들

'푸름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른 채윤과 만나다  (4) 2012.03.25
초6, 불편한 진실  (4) 2012.03.09
우리들의 종업식  (2) 2012.02.15
아침 햇살  (0) 2012.02.02
미니 콘서트  (4) 2012.01.27
엄마랑 헤어져 홀로서 가기  (4) 2012.01.20
  1. duddo 2012.02.18 17:53

    블로그로 이사 잘하셨나하고 집들이왔어요!! 짧고 쉬운 내용에 냉큼 댓글 남깁니다!!^^ㅎㅎㅎ 피자가 맛나보이네요!! 아 배고파요!!ㅋㅋㅋㅋ

    • BlogIcon larinari 2012.02.18 22:48 신고

      굿좝!
      피자가 너무 맛있게 보여서 피자에 촛점을 맞추고 사진을 찍었지. 이 날 피자가 참말로 맛있어.
      이렇게 짧고, 쉽고, 먹는 얘기를 영애용으로 가끔 포스팅 하겠어.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