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잠시 물러납니다 본문

정신실마음성장연구소

잠시 물러납니다

larinari 2018.11.26 07:20




아이 대학입시가 끝났고,

몇 개월 큰 부담을 안고 쓰던 연재가 끝났고,

연구소 개소 준비로 세무소로 어디로 뛰어다니던 몸과 마음이었으니.

훌쩍 여행 떠나기 딱 좋을 이유가 많습니다.


이 적절한 타이밍에 어쩌자고 기도피정이 예정되어 있습니다.

지난 7월에 계획해 놓았던 것인데, 이렇게 맞아 떨어질 줄은 몰랐네요.

여행 대신 마음의 여행을 다녀오겠습니다.

오늘부터 4박5일 동안 향심기도 피정에 다녀옵니다.


떠나야 할 이유가 열 개라면, 

물러나지 못하게 발목 잡는 일상의 이유는 백 개입니다.

무엇보다 연구소 개소 소식을 떠벌여 놓고, 

개소식 준비며 해야 할 많은 일들을 뒤로 하고 일주일을 통째로 비워야 하다니요.


이 적절한 타이밍은 여행이 아닌 기도의 타이밍인가 봅니다.


국을 큰 솥단지에 끓이고, 반찬을 만들고,

이런저런 메일을 보내고, 

카톡, 카톡, 카톡으로 회의를 하고도

마음으론 뭔가 많은 걸 빠트린 것 같은데

일단은 여기까지 하겠습니다.


전화, 메시지 등 연락은 어렵습니다.

  


'정신실마음성장연구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놀러와 개소식  (0) 2018.12.07
다시 일상, 결국 일상  (0) 2018.11.30
잠시 물러납니다  (0) 2018.11.26
나음터 사람들 : '어쩌자고'  (0) 2018.11.26
정신실마음성장연구소  (5) 2018.11.25
착한 나쁨의 그라데이션  (0) 2018.09.26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