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저...저도요 본문

JP&SS 영혼의 친구

저...저도요

larinari 2011.08.01 02:16

수영장에서 운동엔 별관심 없으시고 입담만 좋으신 언니(라고 무조건 부름)가 내 옆에 오더니
평영 딥따 잘하고 말 없는 다른 언니를 가리키며 무슨 정보기관 요원의 신분을 알아냈다는 듯

"저 여자~ 목사 부인이래"라며 속삭인다.
실은 오늘로 두 번째 듣는 얘기임.


나도... 자수해야 하나? 저도 목사는 아니지만 약간 목사랑 비슷한 가..... 강도사.... 부인이예요. 요...용서해 주세요.ㅠㅠ

'JP&SS 영혼의 친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안대교  (0) 2011.08.25
새벽기도  (0) 2011.08.03
저...저도요  (0) 2011.08.01
데이트, 데이트, 데이트  (4) 2011.07.29
대화  (11) 2011.06.15
歸天  (12) 2011.06.11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