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천국에선 뮤지컬 배우 본문

그리고 또 일상

천국에선 뮤지컬 배우

larinari 2013.10.09 09:11


 


휴일 아침 고구마로 아침을 하며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ost에 온가족이 푹 빠져있습니다. 얼마 전 25주년 기념 공연 촬영한 것을 극장에서 봤었거든요. 특히 현승이
가 이 음악에 딱 꽂혀 있습니다. 고구마 우걱거리며 출연 배우며 음악에 대한 수다가 끝이 없습니다. 제가 말했습니다.

"나는 천국에서는 뮤지컬 배우로 살 거야. 누가 이대로 한대? 키가 크고 늘씬해서 볼품 있는 몸매가 될 거야. 목소리도 뭘 불러도 복음성가 되는 목소리 말고 완전 매력있는 목소리로...."


분위기 쎄~해지더니 애들이 슬그머니 자리를 뜨네요. 흥!
나중에 공연 티켓 주나봐라.

 

 

 

 


'그리고 또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사  (6) 2014.06.30
지금 여기 사는 것  (4) 2014.05.29
천국에선 뮤지컬 배우  (3) 2013.10.09
사이클, 쉼표  (4) 2013.09.11
기차 타쪄요  (4) 2013.08.15
안부  (6) 2013.07.04
3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larinari 2013.10.10 08:59 신고 페북에 올렸던 글 재탕해서 올립니다.
    제게 페북은 대체로 찰나의 현시욕구를 표출하는 곳인 것 같아요.
    블로그 글을 페북으로 가져가는 건 괜찮은데
    페북 글을 블로그로 옮겨 오려니....
    블로그의 순결성에 흠을 만드는 느낌이네요.
    이건 뭐지?
  • 프로필사진 forest 2013.10.10 10:40 공연히 재탕해놓고 오글거려서~~~^^

    페북보는 사람 따로 블로그 보는 사람 따로~
    따로 국밥인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larinari 2013.10.10 13:46 신고 어트게 아셨쪄!ㅎㅎㅎ
    따로국밥이었구나.
    페북에 forest 언니님이랑 비슷한 분이 있어서 저는 다 겹치는 줄 알았죠. 완전 비슷한 분 있어요. 빨강 머리랑 카메라랑... 아, 이름이 다르구나. 그 분은 K로 시작하네요. ㅋㅋㅋㅋ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