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할아버지 할머니와 에버랜드 본문

그리고 또 일상

할아버지 할머니와 에버랜드

larinari 2008. 7. 16. 21:52
채윤이 할아버지 할머니께서는 해마다 에버랜드 장미축제 즈음에는 어떤 의무감을 강하게 느끼시는 것 같습니다. 비디오 촬영 좋아하시는 할아버지께서는 애들 데리고 가서 장미를 배경으로 작품활동을 좀 해주셔야 하고요. 할머니께서는 꽃기차를 한 번 태워주시는 것이 할머니로서 마땅히 하실 일인줄 여기시는 것 같습니다.
비록 장미꽃은 많이 졌지만 아빠 방학을 하자마자 일착으로 한 일은 에버랜드로 달려가는 일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현승이가 많이 자랐습니다.
2년 전에 대전 동물원에서 양이 '음메'하고 운다고 기겁을 하고 엄마 품에 달려들었던 현승인데...
이제 양의 등에 턱하니 손을 얹기까지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채윤이는 요즘 제법 아가씨 필이 나온답니다.
사진을 찍어도 저렇게 약간 가식적인 웃음을 지을 줄도 알고요.
다리도 한 쪽은 저렇게 살짝 접어주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 어머니 막 시들어가는 작약을 보시며 하시는 말씀.
"야~ 이 꽃이 꼭 나같지 않냐? 시들어가는 꽃 말이다"
'아녜요~ 어머니 요즘 기도가 깊어지시고 한량없이 너그러워지시는 모습이
 다시 새로운 꽃을 피우는 아름다운 모습이세요'
라고 마음 속으로 말하면서 한 장 찍어드렸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온 가족이 함께 놀이공원에서 행복한 필을 내기는 회전목마가 딱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오늘의 하일라이트!
이 사진에서 마냥 밝고 당당한 정신실의 모습을 보시라구요.
이 사진은 말하자면 before 입니다.



'그리고 또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주여행기1_잃어버린 수학여행을 찾아  (6) 2008.08.13
채윤이가 뿔났어요  (12) 2008.08.01
할아버지 할머니와 에버랜드  (13) 2008.07.16
텔레비젼 수리 들어가다  (17) 2008.07.15
귀여운 엄마  (14) 2008.05.09
미친소  (6) 2008.05.01
13 Comments
  • 프로필사진 나무 2008.07.16 22:02 ㅎㅎㅎ 수술하셨다는 얘기들었어요 잘 끝났다는 얘기도 들었구요 ^^
    밝아보여서 보기 좋아요 저희 성경학교 끝나고 갑니다 ㅋㅋㅋ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8.07.17 11:50 예~ 수술 잘 받고 퇴원해 있습니다.
    제가 앞으로 한 2주는 말을 잘 못해요.
    그러니 성경학교 끝나고 8월 쯤 되어야 만나도 만나는 맛이 나게 만날 수 있을테니 참고해 주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해송 2008.07.16 23:07 신고 수술을 하시고 그렇게 막 다니셔도 되나요?
    전도사님께서 방학을 하셨군요?
    이제 온 가족이 함께 하는 날들이 많아서 좋겠어요.
    어서 어서 회복이 되셔서 맘껏 찬양도 부르시고 해야 할텐데...^^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8.07.17 11:51 아이고~ 수술하고 저렇게 못 다니죠.ㅎㅎ
    도사님이 6월 말에 방학하셔서 그 때 갔다온 거예요.

    예지 현지 크면 해송님도 저런 데 데리고 다니시는 기분이 괜찮으실 거예요.^^
  • 프로필사진 forest 2008.07.17 09:28 가식적인 표정에서 쫌 지나면 카메라를 거부하게 되옵니다.
    그때 되면 찍기 어려우니 많이 찍어두셔요~^^

    닫기 싫어요.
    근데 계속 보구 있으니 나두 어지러워지려고 해요.ㅋㅋ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8.07.17 11:52 아!~ 그렇군요.
    타코양 증명사진 시리즈 생각해보니 그러네요.
    요즘 한참 사진 찍는 데 맛 들여서 모델 되주는 거 좋아하는데 열심히 찍어둬야겠어요.
  • 프로필사진 hayne 2008.07.17 10:47 나두 열고 있을란다.
    근데 저 놀이기구가 회전목마 다음으로 약한건데..
    실컨 뺑뺑이 돌다가 마지막으로 쉬려고 가는 코슨데
    브레이크 댄스내지는 허리케인정도 탄 표정이네 ㅋㅋ
    채윤이 얼굴이 점점 갸름, 숙녀같어.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8.07.17 11:53 오마나~ 다 꿰고 계시넹.
    저게 제가 유일하게 탄 거라니까요.
    저거 타고 화장실가서 점심 먹은 거 확인까지 했다는 얘기는 안 할려고 했는데....ㅋㅋ
  • 프로필사진 hayne 2008.07.17 18:05 으메~ 드럽기까지..
    내 그맘땐 바이킹도 시시하다 독수리요새를 몇번씩 타기도 했었는데. 안타본거 없지 아마..
    근데 2-3년전부턴 기계에 내몸 뺑뺑 휘둘리는게 싫더라구.
    이젠 놀이동산 가고싶지 않은데 매해 생일이랑 놀이동산 갈 날을 꼽고 계신분이 있어서 올해도 비껴갈 수 없다네~
  • 프로필사진 유나뽕!!★ 2008.07.17 15:29 역쉬!!!!!!
    살아있는 표정의 달인 이십니다 ㅋㅋㅋㅋㅋ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8.07.18 10:48 고롬~~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myjay 2008.07.18 01:54 채윤양은 롱다리군요.^^
  • 프로필사진 larinari 2008.07.18 10:49 지 에밀 닮아서...ㅋㅋ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