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지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

위인들_20131105 본문

어린 시인, 꼬마 철학자

위인들_20131105

larinari 2013. 11. 6. 08:48

나는 존경하는 위인들이 참 많다.
위인전도 많이 읽었다.
내가 아는 위인들은 거의 다 어렸을 때 공부를 못했거나 바보였다.
천재들도 어렸을 때는 공부를 못했다.
또 위인들은 다 크면서 자기에게 자신감이나 그런 그런 것들을 준
선생님이나 사람이 꼭 있다.
나는 심지어 '위인이 되려면 꼭 이래야 하나?' 하는 생각까지 들었다.


위인전 쓰시는 작가들 새겨 들으셔야 할 것 같습니다.
보다 창의적인 구성이 필요합니다.
아이들이 위인전 이야기의 매커니즘을 알아치라고 있습니다.

 

 

 

 

 


 

'어린 시인, 꼬마 철학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월_20131202  (6) 2013.12.03
일기_20131111  (6) 2013.11.12
위인들_20131105  (2) 2013.11.06
식탁 밑 전쟁_20131104  (2) 2013.11.04
일주일이라는 시간_20131030  (2) 2013.10.30
엄마 원고_20131023  (15) 2013.10.24
2 Comments
  • 프로필사진 맑음 2013.11.06 22:03 오ㅡ저도 깨닫지 못한 위인전의 스토리라인을 꿰다니요.역시 놀랍네요.그나저나 저 커밍아웃하고 너무 폭풍댓글질 아닌가 살짝 부끄러워요. 그동안 참느라 힘들었겠죠?^^ 스티커는 오른쪽 댓글창에 곰표시 누르니 닌오던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larinari 2013.11.06 22:44 신고 무플 방지 위원회가 블로그질에서 얼마나 중요한데요!^^
    작가님을 위원으로 모시다니... 영광입니다.
    ㅎㅎ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