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창 밖의 목련나무 거실침입 사건.
거실에 해가 드는 시간에 집에 있었더니....딱 걸렸어!
식구들이 없는 이 시간에 요러케 우리 집 거실을 들락날락  하고 있었단 말이쥐.
완전 현장범으로 딱 걸렸부렀스!

'그리고 또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를 알아주는 한 사람  (18) 2007.11.28
첫눈  (16) 2007.11.19
마지막 네 개의 잎새  (4) 2007.11.16
처남 된 현승이  (12) 2007.11.15
며느리! 운전해~ 어서~어.  (8) 2007.11.07
급! 단풍 귀경  (17) 2007.10.26
  1. BlogIcon ♧ forest 2007.11.16 16:00

    그림자 놀이 참 재미나지요...
    무단가택침입인데도 들락날락 해주는 저 목련이 왜 그리 이쁜지...ㅎㅎㅎ
    글이 너무 재미나서 목련이 웃는 것 같아요^^

    • BlogIcon larinari 2007.11.16 16:02 신고

      그림자를 달리 보는 것도 forest님께 배웠죵!ㅎㅎ
      저게 눈에 탁 들어왔는데 아닌게 아니라 참 이쁘드라구요.

  2. h s 2007.11.16 22:58

    그런 범인들은 얼마던지 들락거리라 하세요.
    싱그런 산소를 이끌고......^^

    • larinari 2007.11.17 21:33

      그래서 제가 그랬어요.
      '아무때고 들어왔다 나갔다 해라. 니 하고 싶은대로'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