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채윤이는 스파게티가 먹고 싶단다.
모양은 오븐 스파게티지만, 렌지에 들어갔다 나왔기 때문에 렌지 스파게티.
 
저 그릇이 너~무 앙증맞고 이쁜데 사진으로는 잘 몰겠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식, 마음의 환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합탕  (0) 2007.06.30
브로콜리 스프  (0) 2007.06.30
앙증 치즈 스파케뤼  (0) 2007.06.30
럭셔리 카레 떡볶이  (0) 2007.06.30
새로 산 그라탕 그릇  (0) 2007.06.30
닭봉조림  (0) 2007.06.3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