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12/25

채윤이가 자기 딸 이름을 지어 놓은 관계로,
난 벌써 손녀 딸이 있는 것 같다.

채윤이가 애가 셋 있는데 ,
내 생각에 젤 이뻐하는 딸은 '재린이'인 것 같다.



나머지 두 아이의 이름은

'걸컹이'하고

'벙굴기'다



재린이, 걸컹이, 벙굴기.....내 손자들 이름이다.



김종필 : 하나 더 생겼대! '찐돌이' (12.26 22:50)
김종필 : 이번 크리스마스에 산타 할아버지 한테 받은 곰인형의 이름! (12.26 23:31)

'푸름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수미와 빅마마  (0) 2007.07.13
조수미와 김채윤  (0) 2007.07.13
내 손자들  (0) 2007.07.13
더존 교회노래 100곡  (0) 2007.07.13
36개월 채윤이 동요 100곡  (0) 2007.07.13
난 왜 미꾸라지 안 줘?  (0) 2007.07.13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