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10/05

채윤이와 아빠의 대화였단다.


'아빠! 엄마 아빠는 왜 그렇게 이상하게 결혼했어?'


'뭐? 뭐가 이상해?'


'아니~ 원래 신랑이 먼저 들어가고 신부가 할아버지(신부 아빠) 손을 잡고 들어가는 거잖아.

근데 엄마 아빠는 둘이 손 잡고 들어 갔잖아'


'그거는....엄마는 아빠가 있어 없어? 외할아버지는 하늘나라에 계시지? #%&*^%$....'


'아~ 그렇구나'



사족:

엄마 같았으면 그렇게 설명 안했다. '신부가 아빠 손잡고 들어가는 거는 좋기도 하지만 뜻이 안좋은 뜻도 있단다. 엄마빠가 함께 손잡고 같이 들어가는 것에는 더 좋은 뜻이 있어서 그렇게 한 거야' 라고 설명을 했을 것이다.-.,-


'푸름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멀쩡해 보이다가도  (0) 2007.07.14
엄마빠 결혼 이야기2  (0) 2007.07.14
엄마빠 결혼 이야기1  (0) 2007.07.14
채윤이의 통찰(아빠 글)  (0) 2007.07.14
일렉트라 콤플렉스  (0) 2007.07.14
세상에......  (0) 2007.07.1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