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편집도,
표지 디자인도,
인터뷰 영상 편집도
참 잘해서.....

'잘 함'이 위로가 된다.

영상 첫 페이지에 얼굴이 먼저 나왔다면 많이 부끄러웠을 텐데
이 역시 만든 이들의 감각, 사람에 대한 감각이지 싶다.
시작하는 장면이 좋고,
나는 거기까지만 제대로 봤다.

내 목소리 듣는 일, 내 얼굴 보는 것 나는 잘 못하겠으니.
부디 여러분께서 봐주시길.

'낳은 책, 나온 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등수  (0) 2021.08.05
슬픔이 세상에 나오게 된 일  (4) 2021.07.30
얼굴을 내놓는 일  (2) 2021.07.23
어떤 탈고  (2) 2021.07.17
感謝, 感思  (4) 2021.07.11
아무 누군가에게 읽히길  (0) 2021.06.28
  1. BlogIcon healed 2021.07.24 23:20 신고

    언니...언니가 읽어주시는 글을 들으며 언젠가 언니가 함께 애도하는 글쓰기 모임도 인도하게 되실지 모른다는 생각을 했어요...
    마침표 없는 애도...

    • BlogIcon larinari 2021.07.26 19:20 신고

      그려보겠슴미다! 나는 늘 그런 생각을 하고 그려보는데... 그대가 이끄는 치유 글쓰기 모임! ^^ 그려보지만 말고 기도해야겠다. "치유의 시내에서" 이런 제목도 좋고.... ㅎㅎ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