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학년 5학년 두 망아지.
학교 다니느라 수고가 많았어요.
일종의 왕따와, 전학과, 진로 결정 등 많은 일이 있었던 한 학년을 잘 마쳤어요.
축하해요. 고마워요. 망아지 두 마리님들

'푸름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른 채윤과 만나다  (4) 2012.03.25
초6, 불편한 진실  (4) 2012.03.09
아침 햇살  (0) 2012.02.02
미니 콘서트  (4) 2012.01.27
엄마랑 헤어져 홀로서 가기  (4) 2012.01.20
  1. duddo 2012.02.18 17:53

    블로그로 이사 잘하셨나하고 집들이왔어요!! 짧고 쉬운 내용에 냉큼 댓글 남깁니다!!^^ㅎㅎㅎ 피자가 맛나보이네요!! 아 배고파요!!ㅋㅋㅋㅋ

    • BlogIcon larinari 2012.02.18 22:48 신고

      굿좝!
      피자가 너무 맛있게 보여서 피자에 촛점을 맞추고 사진을 찍었지. 이 날 피자가 참말로 맛있어.
      이렇게 짧고, 쉽고, 먹는 얘기를 영애용으로 가끔 포스팅 하겠어.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