꽤 오래 전에 읽은 책이라서 자세하게 기억이 나지는 않습니다.
딱히 글자 교육에 관한 책은 아니지만....
책 읽어 주기를 통해서 아이와 대화하고 함께 상상의 나래를 펴고 그야말로 보다 많은 대화의 기회를 만들자는 얘기였던 것 같아요.

대부분은 우리가 다 아는 얘기들이고 여기 들어오는 엄마들은 이미 잘 하고 있는 내용이기도 합니다.
글자교육도 열심히 읽어주다 보면 자연스레 된다는 것이죠.
시은이처럼 말이죠.

말이 나왔으니 한 번들 일독해 보세요.

읽으시고 독후감들 올리시구요...
2004/05/24

'푸름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가 왜 이렇게 됐어?  (0) 2007.07.13
화장실 버튼의 비밀  (0) 2007.07.13
글자얘기 토크 마무리  (0) 2007.07.13
글자얘기(또 김인안)  (0) 2007.07.13
글자얘기(이화경)  (0) 2007.07.13
글자얘기(김화숙)  (0) 2007.07.13

+ Recent posts